본문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려한 갤러리

수려한은 기품 넘치는 아름다움을 위한 궁극의 정통 한방 화장품 브랜드를 지향합니다. 기품 있는 한국 여인의 아름다움, 여성들의 아름다워지고 싶어하는 궁극의 바람을 제품에 담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예술로 승화시키고 있는 다양한 작가들과의 아트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나타내고자 합니다.

검색
  • 칠보로 빚어내는 자연의 색 칠보로 빚어내는 자연의 색

  • 연약함 속에서 피어나는 강인한 생명력 연약함 속에서 피어나는 강인한 생명력

  • 손끝에서 피어난 누비꽃, 섬유공예가 김보람 손끝에서 피어난 누비꽃

  • 향을 품은 도자기 향을 품은 도자기

  • 한지와 삼베에 담긴 빛 한지와 삼베에 담긴 빛

  • 주얼리에 꽃을 피우다 주얼리에 꽃을 피우다

  • 서정적인 빛 서정적인 빛

  • 삶 속에 더해진 자연의 가치 삶 속에 더해진 자연의 가치

  • 느리지만 따뜻한, 화가 서하나 느리지만 따뜻한

  • 생각대로 사는 삶을 꿈꾸며 생각대로 사는 삶을 꿈꾸며

  • 도자기로 피어난 꽃(뷰_작은이미지) 도자기로 피어난 꽃

  • 한복 입은 21세기형 내숭 한복 입은 21세기형 내숭

  • 일상 속 작은 빛이 되다 일상 속 작은 빛이 되다

  • 유려한 선을 품다 유려한 선을 품다

  • 전통을 바라보는 젊은 시선 전통을 바라보는 젊은 시선

  • 한복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  한복 디자이너 홍아영 한복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

  • 금속에 불어넣은 자연의 온기 금속에 불어넣은 자연의 온기

  • 수려한 갤러리 조선 미감의 재현

  • 전통을 담은 따뜻한 그릇 전통을 담은 따뜻한 그릇

  • 감성을 입은 전통, 유리공예 작가 양유완 감성을 입은 전통

  • 아날로그 감성의 입체화 아날로그 감성의 입체화

  • 모던과 전통을 담다. 모던과 전통을 담다.

  • 순환의 탐색, 회화작가 정현숙 순환의 탐색

  • 전통과 현재의 공존 전통과 현재의 공존

  • 느리지만 따뜻한 시선을 가진 화가 느리지만 따뜻한 시선을 가진 화가

  • 도자기로 소통을 꿈꾸는 박정홍 도자기로 소통을 꿈꾸는 박정홍

  • 가슴 뛰는 깃의 움직임 동양화가 조미영 가슴 뛰는 깃의 움직임!

  • 마음속의 고요함을 따르는 화가 김선수 마음속의 고요함을 따르는 화가

  • 삶의 조각을 담는 사유의 조각가 이행균 삶의 조각을 담는 사유의 조각가

  • 종이의 아날로그적 감성과 커팅의 섬세함이 만나다! 종이의 아날로그적 감성과 커팅의 섬세함이 만나다!

  • 일러스트적 감성을 담은 새로운 시도 일러스트적 감성을 담은 새로운 시도

  • 호접지몽의 자유로움을 표현하다! 호접지몽의 자유로움을 표현하다!

  • 옻칠의 아름다움, 느껴보실래요? 옻칠의 아름다움, 느껴보실래요?

  • 사각 프레임에 담긴 동양의 자연 사상 사각 프레임에 담긴 동양의 자연 사상

  • 오방색 자연과 함께 떠나는 감성 여행 오방색 자연과 함께 떠나는 감성 여행

  • 종이 위의 꽃, 점점이 피어나다! 종이 위의 꽃, 점점이 피어나다!

  • 서예에 담긴 '위대한 침묵의 힘'을 많은 이들이 알아가기를 서예에 담긴 '위대한 침묵의 힘'을 많은 이들이 알아가기를

  • 돌 조각품 속에 동시대의 풍경을 담다 돌 조각품 속에 동시대의 풍경을 담다

  • 전통 도예의 가치를 따르다 전통 도예의 가치를 따르다

  • 삶은 각자 고유의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여정입니다. 삶은 각자 고유의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여정입니다.

  • 동양화의 젊은 시선 동양화의 젊은 시선

  • 한복의 여성적인 색을 새로운 시선으로 담고 싶어요. 한복의 여성적인 색을 새로운 시선으로 담고 싶어요.

  • 한 땀 한 땀 수놓은 인내의 미덕을 되살릴 때 입니다. 한 땀 한 땀 수놓은 인내의 미덕을 되살릴 때 입니다.

  •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함께 꾀한 옛 여인의 지혜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함께 꾀한 옛 여인의 지혜

  • 수려한과 프레스플라워가 만나다 수려한과 프레스플라워가 만나다

  • 수려한, 아트와 만나다 수려한, 아트와 만나다

  • 수려한과 캘리그래피의 만남,아트 콜라보레이션 수려한과 캘리그래피의 만남,
    아트 콜라보레이션

  • 수려한, 아트&뷰티 클래스를 열다 수려한, 아트&뷰티 클래스를 열다

  • 아티스트 김정현 오방색 패브릭의 재발견 아티스트 김정현
    오방색 패브릭의 재발견

  • 여자를 아름답게 하는 한국적디자인<br>디자이너 김영진의 호리병 노리개 여자를 아름답게 하는 한국적디자인 디자이너 김영진의 호리병 노리개

  • 빛이 고운 여인의 은근한 향기를 담아 한지 등불에 띄운 달 항아리 빛이 고운 여인의 은근한 향기를 담아 한지 등불에 띄운 달 항아리

  • Art Collaobration 여성중앙&수려한 공동 기획_두 번째 Art Collaobration 여성중앙&수려한 공동 기획_두 번째

  • Art Collaobration  여성중앙&수려한 공동 기획_첫 번째 Art Collaobration 여성중앙&수려한 공동 기획_첫 번째

  • 순백미인, 아름다운 삶을 탐하다 수려한 순백 展 순백미인, 아름다운 삶을 탐하다 수려한 순백 展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느리지만 따뜻한 시선을 가진 화가, 서하나
느리지만 따뜻한, 화가 서하나 전통 물감과 기법, 주변 사물을 따뜻한 시각과 현대적인 감성으로 재현한 서하나의 그림은 작은 위안을 선사한다. 처음 서하나 작가를 알게 된 것은 한 포털 사이트의 앱 서비스 페이지에서였다. 릴케의 시집 <사랑에 빠질수록 혼자가 되라>의 짤막한 시 구절 아래 빛바랜 앤티크 의자 하나가 그려져 있었다. 활짝 핀 모란꽃들과 밤하늘이 패턴처럼 수놓인 의자는 포근하고 안락한 기억이나 풍경을 닮았고, 머릿속이 환해지는 듯했다. 따뜻하고 소박한 시선으로 바라본 사물들 서하나 작가는 모던 민화를 기반으로 하는 회화와 일러스트를 그린다. 몇 년간 직장 생활을 하다가 대학 시절 취미로 배운 민화를 토대로 한 그림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나이가 들어도 오랫동안 재미있는 일을 하고 싶다는 이유 때문이다. 퇴사 직후, 곧바로 양재동 주택가에 작업실을 열었다. “서양화도 매력적이지만 소박한 듯하면서도 화려한 민화의 채색 재료 자체가 흥미롭게 느껴졌어요. 전통적인 요소를 현대적으로 풀어내는 작업도 재미있고 특별하게 다가왔죠.” 점토나 꽃가루를 갈아 아교를 섞어 만든 물감인 분채가 다소 투박한 재질의 한지와 만나 수수하면서도 화려한 조화를 이룬다. 이 같은 전통 재료와 기법을 토대로 꽃, 의자, 디저트, 식기 등 일상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물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표현한다. 따뜻하고 소박한 시선으로 말이다. 대표 작품으로는 접시와 디저트를 소재로 한 ‘Dishes’ 연작 시리즈, 파리 여행 도중 마주친 빈티지 의자 등을 소재로 한 ‘Chairs’ 연작 시리즈, 현대적인 시각으로 재해석한 책가도를 비롯한 다양한 물건을 다룬 ‘Things’ 연작 시리즈가 있다. 1. 2 오랜 시간과 정성을 들여 작품을 완성하는 서하나 작가의 작업 광경. 3 점토나 꽃가루를 갈아 아교를 섞어 만든 물감. “세상은 숨가쁘게 돌아가고 변화해요. 이런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이 제 그림을 보고 잠시 한숨 돌리며 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고 싶어요.” 4 Dishes-Teapot(2012) 5 Things - Penguin Books(2012) 6 Things - In Full Bloom2(2012) 7 Chiars - Chairs 12(2013) 서두르지 않는 느림의 미학을 담다 민화는 완성하기까지 오랜 시간과 정성이 필요하다. 종이에 스케치를 하고 먹을 사용해 그것을 한지에 옮긴다. 그 다음에는 번짐을 막기 위해 한지에 아교를 칠한다. 하루 정도 말린 후 색칠한다. 전체적인 채색이 끝난 뒤에도 덧칠을 반복하며 음영을 준다. 이렇게 하나의 작품을 완성하기까지는 보통 한 달 정도의 시간이 걸린다. 두 번의 계절이 바뀔 때까지 작업을 이어서 한 적도 있을 정도다. 느림의 미학을 담고 있는 민화와 결코 서두르는 법이 없는 그녀의 작업 방식이 일맥상통하는 부분이다. 최근에 완성한 ‘Chairs’ 시리즈의 일환인 작품 두 점도 좋은 예다. 빨강, 주홍, 분홍색, 노란색 등 따뜻한 색감과 밝은 에너지가 물씬 느껴지는 꽃으로 가득한 이전의 작품과 달리 초록색과 모노톤, 나뭇잎이 주를 이룬 신작은 다소 차분하면서도 신비로운 느낌을 품고 있다. “난색 계열의 색을 즐겨 사용하다 보니 어느 날, 파란색을 쓰기가 정말 어렵더라고요. 그래서 올해 목표 중 하나가 파란색 계통의 색을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것이에요. 초록색이 빨강과 파랑의 중간 색깔이니 파란색으로 넘어가기 전에 연습을 하자고 마음 먹었지요(웃음).” 그녀는 며칠 뒤면 브라질로 홀로 떠날 예정이다. 한적한 분위기의 레블론 해변 근처에 작은 작업실을 빌렸다고 한다. ‘휴가’라는 말 대신 ‘겨울방학’이라며 웃는 얼굴은 그야말로 소풍을 앞둔 어린아이 같다. 낯선 이국에서의 일상은 그녀에게 새로운 영감을 불러일으킬 테다. 그녀가 바라보는 내일은 어떤 모습일까. ‘Chairs’ 시리즈를 모아 전시회를 열고 싶어요. 그리고 조선시대 초상화를 좋아하는데, 이를 토대로 주변 사람들의 초상화를 그려보면 어떨까 싶어요. 분명 재미있을 거예요.” 글 | 장인지 사진 | 이수연 Gift for Artist 수려한은 아트 컬래버레이션의 일환으로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2월의 아티스트 서하나 작가께는 수려한 바이오 진생 퍼펙트 에센스 특별기획세트를 선물합니다. 수려한 바이오 진생 퍼펙트 에센스는 인삼에 바이오 기술을 더하여 만들어진 바이오 진세노사이드33™을 함유하고 있으며 주름, 탄력, 피부톤 등 한국 여성들의 피부 고민을 케어해 화창한 피부 날씨를 만들어준다.
목록

QUICK

  • 사용후기
  • 제품맵
  • 구입안내

top